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필리핀, 화이자 백신 긴급 사용 '첫' 승인

기사입력   2021.01.14 15:47

최종수정   2021.01.14 15:47

필리핀이 14일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필리핀에서 긴급 사용 승인을 받은 것은 화이자 백신이 처음이다.

일간 필리핀 스타 등 현지 언론 및 외신에 따르면 필리핀 식품의약청(FDA)은 이날 화이자 백신이 50만명 가까운 필리핀인이 감염된 코로나19를 예방하는데 효과적일 수 있다며 긴급사용 승인 결정을 내렸다.

2월에 필리핀에 도착할 중국의 시노백사 백신은 아직 긴급사용 승인을 받지 못했다. FDA는 시노백사가 전날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필리핀은 시노백사로부터 백신 2500만회분을 확보, 첫 5만회분을 2월에 받는다.

화이자 백신은 95%의 예방 효과를 보였지만, 시노백사 백신은 약 50%에서 91%까지 들쑥날쑥해 안정성 논란이 일고 있다.

안혜원 기자 anhw@hankyung.com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