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원래 돌연변이 거의 없는데… 원숭이두창은 수십종 변이 나와

기사입력   2022.06.25 05:51

최종수정   2022.06.25 05:51


원숭이두창의 변이가 지금까지 수십 종 나타났다는 연구가 나왔다.

24일(현지시간) 의학저널 네이처메디슨에 따르면 포르투갈 연구진은 원숭이두창이 이례적으로 빠르게 변이하고 있다는 연구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이 연구에 참여한 포르투갈 국립보건연구소의 주앙 파울로 고메스 연구원은 “원숭이두창과 같은 바이러스 유형에서 한 해에 한두개 이상의 변이가 나타날 가능성은 높지 않다”며 “하지만 원숭이두창의 경우 50개 이상의 변이가 관찰됐는데 매우 이례적”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아감 라오 박사는 미국 내 원숭이두창 지역사회 전파 사례를 분석한 결과 동성과 성적 접촉을 한 남성이 주로 감염되긴 했지만 여성이 감염되는 경우도 있었다고 지난 23일 발표했다. CDC는 침구, 수건 등을 공유하는 가족과 같은 친밀한 사이에서 감염이 발생하기도 했다고 분석했다. 같은 날 세계보건기구(WHO)는 48개국에서 3200명의 원숭이두창 확진자가 나왔으며 그중 1명이 사망했다고 집계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