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美 첫 민간 유인우주선, 우주정거장 도킹..."4달까지 임무 수행"

기사입력   2020.06.01 06:31

작성자   이영호



미국의 첫 민간 유인우주선 `크루 드래건`이 31일(현지시간)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도킹했다고 A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외신에 따르면 미 항공우주국(NASA·나사) 소속 우주비행사 2명을 태운 크루 드래건은 미 동부 시간으로 이날 오전 10시 16분(그리니치 표준시(GMT) 14시 22분)께 ISS에 안착했다.
미 동부 기준으로 전날 오후 3시 22분 플로리다주 케이프 커내버럴의 케네디 우주센터에서 발사된 지 19시간이 조금 못 돼 도킹이 이뤄졌다.
크루 드래건에는 나사 소속 우주비행사 더글러스 헐리(53)와 로버트 벤켄(49)이 탑승했다. 도킹은 자동으로 매끄럽게 이뤄졌다고 AP는 전했다.
이들은 400㎞ 상공에 떠있는 ISS에서 짧게는 1달, 길게는 4달까지 머물며 연구 임무 등을 수행하게 된다. 나사 측은 우주비행사들이 얼마나 오래 머무를지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고 AP는 설명했다.
크루 드래건은 최소 210일 동안 궤도에 머무를 수 있다.
미국 유인 우주선이 ISS에 도킹한 것은 지난 2011년 이후 처음이라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0)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민간 기업 스페이스X는 전날 유인 우주선 크루 드래건을 처음으로 발사하며 민간 우주탐사 시대의 개막을 알리는 주인공이 됐다.


(사진=연합뉴스)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