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日기업, 탈 중국 및 베트남 등 동남아 이전 ‘봇물’ [K-VINA]

기사입력   2020.07.24 16:57

최종수정   2020.07.24 20:54

작성자   황우정

日기업, 탈 중국 및 베트남 등 동남아 이전 ‘봇물’ [K-VINA]

제공 | 유튜브


<앵커>

베트남 투자 가이드 시간입니다.

최근 일본 기업들이 베트남 투자를 강화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베트남 현지 연결해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대니얼 오 K-VINA 하노이 사무소장 나와계시지요?




[질문] 일본 정부 지원으로 일본 기업들이 중국을 떠나 베트남으로 대거 이전하기로 했다는 소식이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전해주시죠…

[대니얼] 네, 미국과 중국 간 갈등이 격화되는 가운데, 일본 기업들이 대거 중국을 떠나 베트남 등 동남아 국가들로 향하고 있습니다.

중국 의존도를 낮추고 공급망 다변화 목적으로, 일본 정부의 재정 지원을 받아 일본 기업들이 탈 중국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일본 정부는 지난 4월부터 특정 국가에 대한 공급망 집중을 피하고 해외에 나가있는 일본 기업들의 자국으로의 리쇼어링을 지원하기 위해 총 2435억 엔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일본 무역진흥기구에 따르면, 현재까지 탈 중국을 결정한 기업은 87개이며, 이들 중 동남아로 이전 계획을 밝힌 기업은 30개이고, 이 중 15개 기업은 베트남으로의 이전을 확정지었습니다.




베트남 이전 예정 기업들은 의료기기와 IT관련 전자기계 그리고 컴퓨터 및 자동차 부품 제조사들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베트남은 글로벌 기업들이 탈 중국 후 대체 지역 1순위로 두고 있어 포스트코로나 시대 최대 수혜국이 될 전망입니다.

지리적 이점과 값싸고 젊은 노동력 그리고 최근엔 코로나19 방역에 성공한 국가로, 외국 기업들에겐 매력적인 투자처로 인식되고 있습니다.




여기에 최근 미중 간 코로나 바이러스 발원 책임 공방과 홍콩보안법 이슈 등으로 양국 간 갈등이 더욱 격화되면서 불안감을 느낀 글로벌 기업들이 탈 중국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특히 일본은 탈 중국의 중심에 있는데요, 일본 교도통신이 자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최고의 투자처로 꼽은 나라가 베트남입니다. 이러다 보니 이전 1순위로 계속 베트남이 거론되고 있는 것입니다.

이에 따라 중국을 떠나는 일본 기업들의 베트남 진출과 투자는 더욱 늘어날 전망입니다.



<앵커>

네, 말씀 감사합니다. 지금까지 대니얼 오 K-VINA 하노이 사무소장이었습니다.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