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베트남 시중은행들, 부실 채권·담보물 경매로 대거 처분한다

기사입력   2021.01.20 13:57

작성자   이진솔

베트남 시중은행들, 부실 채권·담보물 경매로 대거 처분한다



K-VINA와 코참이 함께하는 베트남 비즈뉴스입니다.



지난해 베트남 시중은행들이 맡았던 채권들과 담보들 중 부실로 판정된 물건에 대한 처분에 들어갔다. 코로나19 상황 속 재무적 어려움에 기업들과 개인이 돈을 융통하기 위해 맡겼던 물건들 중 채무를 해결 못한 채권들과 담보들이 시중에 경매로 처분된다. 먼저 국영은행 중 베트남투자개발은행(HoSE:BID)은 가지고 있는 부실담보 중 가장 큰 덩치의 `광산`을 내놨다. 난해 말 경매로 내놨던 응옥린사(社)의 광물 광산으로 14,500m2의 부동산과 공장, 그리고 채굴 사업권 일체를 판매하게 되는데, 은행측은 원금과 이자 그리고 위약금을 포함해 2조4천억 동(VND) 미화로는 약 10억달러로 판매를 희망하고 있다. 이밖에도 베트남투자개발은행이 가지고 있는 각종 부실채권과 부동산 담보물들을 경매를 통해 올 1분기에는 다처분해 현금을 늘린다는 획이다. `베트남의 농협`이란 별칭의 아그리뱅크(Argibank)도 최근 국립경매회사에 큰 매물 3건을 의뢰했다. 하노이와 찌민시에 있는 사업체와 토지 그리고 건물 각각 1건씩으로 경매 시작 격은 35억 동(VND) 이상의 물건들이다. 베트남 시중은행들의 지난해에 로나 팬데믹이라는 초유의 사태속에 맡겨뒀던 채권과 담보들이 부실화되며 베트남 신용시장에도 미쳐질 악영향을 피하고 현금도 확보하려는 시도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출처: 한국경제TV)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101190007&t=NN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