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마감시황] 4월 30일 중국 증시 마감 시황

기사입력   2021.04.30 17:39

작성자   최희진





오늘 중국증시는 제조업 지표 부진과 정부의 규제 우려 속에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상해 종합지수 0.81%, 선전 종합지수 0.18% 하락한 반면, 기술주 중심의 창업판 지수는 1.3% 크게 올랐습니다.
중국 정부 당국이 재차 빅테크 기업에 대한 군기 잡기에 나섰는데요. 인민은행 및 기타 규제당국은 텐세트를 비롯한 13개 인터넷 기업을 불러놓고 금융 사업 자제를 요구했습니다.
또한 오늘 발표된 중국의 제조업 PMI 지표도 부진하게 나왔는데요.
중국의 4월 제조업 PMI는 51.1로 시장 예상치였던 51.6을 소폭 하회했습니다.
오늘 업종별로는 정부의 규제 우려 속에 IT 기업의 낙폭이 컸고, 이 밖에 부동산과 에너지 섹터도 약세를 보였는데요.
그래도 백신과 진단키트를 비롯한 헬스케어 섹터의 강세가 이어지면서 창업판 지수 상승을 이끌었습니다.

출처: 한경차이나가이드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