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S&P, 베트남 국가신용등급 `BB+` 상향조정 [코참데일리]

기사입력   2022.05.30 13:30

작성자   이예지

S&P, 베트남 국가신용등급 `BB+` 상향조정


KVINA와 코참이 함께하는 베트남 비즈뉴스입니다.


S&P 글로벌 신용평가사(S&P Global Ratings)는 지난 26일 베트남의 장기 국가 신용등급을 `안정적`으로 등급을 BB+로 상향 조정했다.
베트남은 올해 초부터 현재까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등급이 상향 조정된 두 국가 중 하나다.
S&P는 베트남 정부가 국내외 이동 제한을 해제하고 예방 접종률을 높였으며 베트남 경제가 회복 직전에 있다고 평가하면서 베트남의 국가 신용 등급을 상향 조정했다.
아울러 베트남의 1인당 소득이 최근 몇 년 동안 급격히 증가하여 10년 실질 성장률이 4.8%로 다른 저소득 국가 평균보다 높은 것으로 평가했다.
다만 베트남은 수출 강세를 바탕으로 외부 수요에 크게 의존하고 있는 만큼 지정학적 위험과 함께 인플레이션 우려로 성장이 위축될 수 있다고 진단했다.
특히 S&P는 은행 및 금융 부문에 남아 있는 리스크와 공공 투자지출에 대한 경직된 시스템이 경제 성장에 방해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출처: vnexpress)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