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베트남 정부, 항공업계 경영난 해소 위해 대책 마련 부심 [코참데일리]

기사입력   2022.05.30 13:35

작성자   이예지

베트남 정부, 항공업계 경영난 해소 위해 대책 마련 부심


KVINA와 코참이 함께하는 베트남 비즈뉴스입니다.



베트남 정부는 코로나19 확산, 유가 인상,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베트남 항공사들이 직면한 어려움을 완화하기 위해 시장이 회복될 때까지 신규 항공사의
설립을 중단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다.
베트남항공의 재무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에는 13조 3370억 동(VND), 2020년에는 10조 5600억 동(VND)의 손실을 보고했다.
올해 들어 1분기 손실은 2조 7000억 동(VND)이었다.
베트남항공은 9분기 연속 적자로 이런 상황이 계속되면 올해 말 강제 상장폐지 위기에 놓이게 된다.
비엣젯항공은 2021년 3조 8800억 동(VND), 2020년 3조 1340억 동(VND), 2년 누적 6조 2220억 동(VND의) 손실을 보고했다.
업계에서는 항공사들의 경영 정상화를 위해 정부가 항공유에 대한 수입세를 인하하는 방안 등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한다. (출처: vietnamnet)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