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베트남 운송사 2분기 이익 `껑충`...운임비 오른 영향 [코참데일리]

기사입력   2022.08.04 13:49

작성자   이예지

베트남 운송사 2분기 이익 `껑충`...운임비 오른 영향


KVINA와 코참이 함께하는 베트남 비즈뉴스입니다.




베트남 운송사들의 운임이 높아지며 2분기 기준 최대 이익을 기록했다.
베트남 최대 운송사인 Vinalines는 2분기 1조 4300억 동(VND)을 이익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두 배 이상의 수익을 올렸다.
다른 운송사인 Gemadept는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한 3340억 동(VND)의 이익을 기록했는데 2018년 2분기 이후 최대 이익을 보고했다.
Vietnam Ocean Shipping JSC의 2분기 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7.5% 증가한 2600억 동(VND)으로 14년 만에 가장 수익성이 높은 분기였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현재 40피트 컨테이너의 경우 운송비가 8000달러로 2020년 이후 4배 증가했다.
시장조사기관인 FiinGroup은 올해 하반기에 운송비가 하락하고 연료비는 상승해 운송사들의 이익이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중국이 코로나19 제로 정책을 고수하는 한 수요가 감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출처: vnexpress)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