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국경제TV 기사만
영국 정부, 업무 폰에서 `틱톡` 사용 금지

기사입력   2023.03.17 05:48

작성자   조시형


영국도 정부 업무용 휴대전화 등 기기에서 중국 동영상 공유 플랫폼인 틱톡 앱 사용을 금지했다.
 
올리버 다우든 내각부 장관은 16일(현지시간) 보안 이유로 각료와 공무원들 기기에서 틱톡 앱 사용을 즉시 금지한다고 밝혔다.
 
다우든 장관은 이를 `사이버 위생`이라고 부르면서 국가사이버안보센터(NCSC) 검토에 따라 예방적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의 민감한 정보와 관련된 보안이 우선시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내각부는 틱톡이 사용자 연락처와 위치정보 등을 넘기도록 하기 때문에 금지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번 조치는 공무원 개인이나 일반 대중의 휴대전화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그는 "다들 온라인에서 주의하고 소셜 미디어 플랫폼 앱을 이용하기 전에 데이터 정책을 검토할 것을 권한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리시 수낵 총리는 13일 미국 방문 중 정부는 기기 보안을 심각하게 여기며, 동맹들이 어떻게 하는지 살펴보고 있다고 말해 사용 금지 가능성을 시사했다.
 
이어 톰 투겐드하트 안보 담당 부장관은 NCSC에 틱톡 앱과 관련해 보안 검토를 하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틱톡은 사용자 정보를 중국 정부에 건넨다는 의심을 받고 있다.
 
이에 작년 말부터 미국, EU, 캐나다, 벨기에 등에서 틱톡 앱을 금지하는 조치가 잇따랐다.
 
영국에서도 작년 8월 의회가 틱톡 계정을 폐쇄했다.
 
제1야당인 노동당은 이번 조치를 환영하면서도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격이라고 지적했다.
 
틱톡 측은 "이번 결정에 실망했다"며 "근본적인 오해에 기반한 것이고, 더 폭넓은 지정학에 의해 이뤄진 것"이라고 주장했다.
 
틱톡은 "우려 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정부와 계속 협력할 것이지만 사실에 근거해 평가되고 경쟁자들과 동등한 대우를 받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일부 강경파 의원들은 공무원 개인 기기에서도 틱톡 사용을 금지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BBC에 따르면 국방부는 최근 틱톡 계정에 챌린저2 영상을 올렸고 그랜트 섑스 에너지부 장관은 개인적으로 틱톡을 적극 사용한다.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