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국경제TV 기사만
릴라이언스, 디즈니와 합병해 85억 달러 강자 탄생

기사입력   2024.02.29 00:57

작성자   엄수영



인도 최고 재벌인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가 월트 디즈니가 인도 TV와 스트리밍 미디어 자산의 합병을 발표하면서 세계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인도에서 경쟁자들을 훨씬 앞서는 85억 달러의 엔터테인먼트 거대 기업이 탄생했다고 28일(현지시간) 밝혔다.

아시아 최고 부자 무케시 암바니가 이끄는 릴라이언스는 합병 기업에 14억 달러를 투입할 예정이며, 회사와 계열사들이 63% 이상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으며, 나머지는 디즈니가 소유할 것이라고 회사들은 공동 성명을 통해 밝혔다.

디즈니의 경우, 이번 합병은 수십억 달러의 인도 크리켓 권리 지불로 인한 재정적 압박과 출혈이 있는 인도 스트리밍 사업에서 사용자 이탈을 막기 위해 오랫동안 끌어온 노력에 따른 것으로, 외국 기업이 인도에서 성장하기 위해 고군분투할 수 있는 또 다른 예이다.

이 합병은 미국 엔터테인먼트 대기업의 인도 사업 가치를 약 30억 달러로 평가하고 있는데, 이는 디즈니가 2019년 폭스사 거래의 일부로 인수했을 때의 약 150억 달러의 가치보다 훨씬 낮은 것이다.

디즈니의 고위 소식통은 시너지 효과를 고려할 때 회사의 인도 자산 가치가 43억 달러에 더 가깝다고 말했다.

릴라이언스-디즈니 합병 법인은 120개의 TV 채널과 2개의 스트리밍 플랫폼, 그리고 스포츠를 열광적으로 추종하는 국가의 주요 토너먼트에 대한 TV 및 스트리밍 크리켓 권리를 함께 갖게 된다.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