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비즈센터

K-VINA 비즈센터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한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한국경제TV 기사만
유튜브 광고 매출액 첫 공개…지난해 18조원(종합)

작성일   2020.02.04 14:15

print

shrinkage expansion
유튜브 광고 매출액 첫 공개…지난해 18조원(종합)
알파벳 작년 4분기 매출 시장 기대 이하…수익은 예상 상회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세계 최대 동영상 공유플랫폼 유튜브가 지난해 광고를 판매한 돈이 18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3일(현지시간) CNN과 CNBC 방송에 따르면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은 지난해 4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처음으로 구글이 소유한 유튜브의 광고 매출을 공개했다.
유튜브의 지난해 광고 매출은 151억5천만달러(약 18조원)였다. 전년보다 36% 증가했고, 2017년과 견주면 86% 늘어났다.
브랜드 광고와 제품 리뷰 동영상에 붙여 클릭하면 바로 해당 제품을 살 수 있는 반응형 광고가 매출 성장을 이끌었다.
지난해 4분기 유튜브 광고 매출은 47억2천만달러(약 5조6천억원)였다.
시장조사업체 이마케터는 "유튜브는 매우 빠르게 성장하고 있고 매출은 우리가 추정했던 것보다 더 많았다"고 밝혔다.
여기에 구독료 수입 등 비광고 매출로도 작년 4분기 30억달러(약 3조6천억원)를 벌었다고 순다르 피차이 알파벳 최고경영자(CEO)는 밝혔다.
피차이는 유튜브 유료 구독 가입자가 2천만명이 넘는다고 덧붙였다.
알파벳의 작년 4분기 매출은 460억8천만달러(약 54조9천억원)였다. 월가 컨센서스(실적 전망치 평균)인 469억4천만달러에는 미치지 못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증가율도 17%로 작년 2분기(20%)나 3분기(19%)보다 낮았다.
알파벳의 주당순이익은 15.35달러로 시장 컨센서스(12.53달러)보다 많았다.
알파벳은 지금까지 구글의 광고와 '기타'로 나눠 사업 실적을 발표해왔는데 앞으로는 검색과 유튜브, 클라우드 등 더 세분화해 실적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회사 사업과 미래 기회에 대해 더 깊은 통찰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고 알파벳은 설명했다.
그동안 시장에서는 구글이 유튜브 매출을 따로 공개해야 한다는 요구가 많았다.
특히 구글이 미 당국의 반(反)독점 조사, 글로벌 광고 시장 내 아마존·페이스북과의 경쟁 등에 직면한 상황에서 언제까지 지배력을 유지할지 우려가 증폭돼 왔다.
이러한 점에서 이번 유튜브 매출 공개는 투명성을 높인 조치로 환영받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알파벳이 '구글 검색과 기타'라고 이름 붙인 구글의 핵심 사업 분야 매출은 지난해에 980억달러(약 116조7천억원)를 기록했다. 알파벳 전체 매출의 60%다.
구글 클라우드의 매출은 89억2천만달러(약 10조6천억원)였다.
알파벳의 작년 4분기 실적 발표는 작년 12월 공동 창업자 래리 페이지와 세르게이 브린이 경영에서 물러나고 피차이가 지휘봉을 잡은 이후 처음 이뤄진 성적표 공개다.
이날 알파벳 주가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3.48% 상승한 1천482.60달러에 마감했으나 실적 발표 여파로 장외 거래에서는 4.09% 하락한 1천422달러를 보였다.
로이터 통신은 "피차이가 공개한 유튜브 매출은 연간 150억 달러 수준으로 시장이 추정해온 최고치인 250억 달러에 못 미쳤다"고 평가했다.


sisyph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