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차량호출업체 우버, 3천여명 추가 감원…전 직원의 25% 해고

기사입력   2020.05.19 02:20

차량호출업체 우버, 3천여명 추가 감원…전 직원의 25% 해고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세계 최대 차량호출업체 우버가 3천여명을 추가 감원하기로 했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우버 최고경영자(CEO) 다라 코스로샤히는 이날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3천여명을 추가 감원하고 45개 사무실을 폐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문 닫는 사무실에는 직원이 500명이 넘는 샌프란시스코 사무실 한 곳이 포함되며 미국 직원들이 가장 크게 타격받을 것이라고 관계자는 전했다.
싱가포르에 있는 아시아 지역본부는 다른 지역으로 이전하는 것을 고려 중이다.
우버는 지난 6일 전체 글로벌 직원의 약 14%에 해당하는 3천700명을 해고한다고 밝힌 바 있는데 여기에 보태 열흘 남짓 만에 추가로 3천여명을 감원하기로 한 것이다.
이는 우버 전체 직원의 약 25%에 해당한다. 여기에는 계약업자로 분류된 운전사들은 포함되지 않는다.
코스로샤히 CEO는 또 화물 수송부터 자율주행 기술에 이르는 다양한 대규모 신규 투자사업(big bet)을 재평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인공지능(AI) 연구소와 제품 인큐베이터 등 비핵심 사업도 점진적으로 폐쇄하기로 했다.
이번 조치는 차량호출 서비스 수요의 급감을 불러온 전 세계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헤쳐나가기 위한 고육책으로 보인다.
4월 우버의 차량호출 사업은 1년 전과 견줘 80%나 감소했다. 코로나19에 따른 자택 대피령과 대면접촉을 피하라는 보건 권고는 이 회사 매출의 4분의 3을 차지하는 차량호출 사업을 망가트렸다고 WSJ은 지적했다.
코스로샤히 CEO는 이메일에서 "우리는 일부 회복의 징후를 보고 있다. 하지만 그것(회복)은 깊은 구멍으로부터, 속도나 형태를 알아보기 힘들게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우버는 현재 음식 배달업체 그럽허브와 인수를 위한 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WSJ은 보도한 바 있다.
sisyph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