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그리스, 내달 15일부터 한국 등 29개국 관광객 입국 허용(종합)

기사입력   2020.05.30 17:17

그리스, 내달 15일부터 한국 등 29개국 관광객 입국 허용(종합)
"각국 바이러스 확산 상황 고려"…이탈리아·영국 등은 제외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그리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금지해온 관광객 입국을 다음 달 15일부터 다시 허용하기로 한 가운데 29일(현지시간) 한국을 비롯해 입국 가능 국가 29개국 명단을 확정해 발표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대상 국가는 독일·오스트리아·핀란드·체코 등 유럽연합(EU) 회원국 16개국과 함께 한국·일본·호주·중국·뉴질랜드·이스라엘 등 비회원국 13개국이다.
유럽 내 바이러스 확산 거점으로 지목된 이탈리아와 스페인, 영국, 프랑스 등 여전히 감염 피해가 큰 국가의 관광객은 입국 허용 대상에서 제외됐다.
입국 허용 국가는 각국 바이러스 확산 상황을 토대로 유럽항공안전청 권고, 전염병 전문기관의 보고서 등을 참작해 선정했다고 현지 관광당국은 설명했다.
이들 국가의 관광객은 6월 15일부터 수도 아테네와 북부 테살로니키 국제공항을 통해 입국이 가능하다. 다만, 입국 시에는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그리스는 지방 공항이 일제히 운영을 재개하는 오는 7월 1일부터 입국 허용 국가를 확대할 방침이다.
앞서 그리스 당국은 코로나19가 사실상 통제됐다는 판단에 따라 지난 4일부터 단계적으로 봉쇄를 완화해왔다.
음식점·술집·카페 등의 업소와 유적지·문화시설이 차례로 문을 열었고, 다음 달부터 호텔 영업도 재개된다.
관광산업 의존율이 높은 그리스 경제는 코로나19와 이에 따른 강도 높은 봉쇄로 큰 타격을 입고 있다.
이에 그리스 정부는 장기 경기 침체 가능성을 차단하고 경기 회복을 촉진하고자 서둘러 관광 활성화를 추진하는 모양새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자료에 따르면 2018년 기준 그리스 국내총생산(GDP)에서 관광산업이 차지하는 비중은 25.7%에 달한다.
2018년 한 해 그리스를 찾은 관광객 수는 3천12만명, 관광 수입은 157억유로(약 21조2천455억원)로 각각 집계됐다.
이날 현재 그리스의 신종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2천909명, 사망자는 175명으로 유럽 주요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바이러스 피해가 작다.
luch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