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중국 수출 한 달 만에 다시 감소세…5월 수출 3.3%↓

기사입력   2020.06.07 14:12

중국 수출 한 달 만에 다시 감소세…5월 수출 3.3%↓
코로나19 인한 세계경기 침체 반영…수입은 16.7% 급감



(홍콩=연합뉴스) 안승섭 특파원 = 지난 4월 반짝 회복세를 보였던 중국 수출이 지난달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다.
7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중국의 5월 수출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3.3% 감소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중국의 수출은 올해 들어 계속 감소세를 나타내다가 지난 4월 3.5% 증가했지만, 이러한 회복세는 지난달까지 이어지지 못했다.
다만 지난달 중국 수출은 시장 전망을 웃돌았다. 블룸버그가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서는 6.5% 감소세가 예상됐다.
중국 수출이 한 달 만에 다시 감소세로 돌아선 것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세계경기 침체를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하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의 세부 항목 중 신규수출주문 지수는 4월 33.5에 이어 5월에도 35.5에 머물러 극도로 부진한 수준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통상 PMI 지수가 기준선인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을, 넘지 못하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중국의 5월 수입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16.7% 급감해 4월 감소율 14.2%보다 더 악화한 수준을 나타냈다.
수입 급감은 국제 원유가 급락으로 인한 원유 수입 비용의 감소가 반영된 결과이기도 하지만, 전반적으로는 중국 경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충격에서 완전히 벗어나지 못한 결과로 해석된다.
중국의 5월 무역수지는 629억3천만 달러 흑자를 기록해 4월 453억4천만 달러보다 흑자 폭이 확대됐다. 이는 지난달 중국의 수입이 급감한 영향으로 분석된다.
ssah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