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구글, 정치광고 잠정 중단…"탄핵·집회·취임식 언급 시 차단"

기사입력   2021.01.14 07:27

최종수정   2021.01.14 07:27

구글, 정치광고 잠정 중단…"탄핵·집회·취임식 언급 시 차단"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세계 최대 검색엔진 업체 구글이 당분간 정치광고를 중단하기로 했다.
구글의 이번 조치는 미국 연방의회 의사당 난동 사태가 발생하고 그 여파로 의회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탄핵을 추진하는 가운데 내려졌다.
구글은 14일부터 모든 정치광고와 '탄핵', '취임식', '미국 연방 의사당 집회' 등을 언급·암시하는 광고를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고 인터넷매체 악시오스와 경제매체 CNBC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구글은 "우리는 예측 불가능하고 민감한 행사 관련 광고가 이 행사를 악용하거나 잘못된 정보를 증폭시킬 가능성이 있을 때 꾸준히 광고를 정지시킨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폭력을 선동하거나 증오를 부추기는 콘텐츠를 차단하는 오랜 정책이 있으며, 이 선을 넘는 광고 단속에 촉각을 곤두세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구글은 또 광고주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뉴스나 상업 광고에도 자사 규정의 예외는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규정에 따르면 광고주들은 선거 후보나 선거, 선거 결과, 바이든 당선인의 취임, 대통령 탄핵 절차, 의사당 폭동 사태, 그리고 이런 주제와 관련해 계획된 시위를 언급하는 광고를 게재할 수 없다.
이런 방침은 구글뿐 아니라 유튜브 등에도 폭넓게 적용된다.
구글은 또 관련 규정에 따라 증오를 조장하거나 폭력을 선동하는 광고를 금지한다는 점도 언급했다.
구글은 광고주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최소한 대통령 취임식 다음 날인 21일까지 이런 콘텐츠 규정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글은 전날인 12일 트럼프 대통령의 유튜브 계정을 정지하기도 했다. 또 미국 대선이 끝난 뒤에도 약 한 달간 선거 관련 광고를 일시적으로 중단한 바 있다.

sisyph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