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K-VINA 회원가입 혜택

1. 한국경제TV 통합 원스톱 회원가입

2. 뉴스레터, 베트남·글로벌 한줄뉴스, 정보 무료 제공

3. 센터 세미나/투자설명회 무료 참석

통합 회원가입하기 닫기

한경 K-VINA, 케이비나

한경 K-VINA, 케이비나

KVINA 모집 현황

협력기관

중소벤처기업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주한국 베트남대사관
대한상공회의소
K-BIZ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협회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해외건설협회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참
코베캄
베트남건설협회
캠퍼스K

한국경제TV 기사만
인도 농민시위 두달째 장기화…'농업개혁법 보류' 정부안 거부

기사입력   2021.01.22 13:34

인도 농민시위 두달째 장기화…'농업개혁법 보류' 정부안 거부
18개월 보류 제안에 완전 폐지 주장…뉴델리 시내 트랙터 시위도 추진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 수도 뉴델리 인근에서 두 달가량 이어지고 있는 농민 시위가 더욱 장기화할 조짐이다.
22일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농민들은 전날 시위의 도화선이 된 '농업개혁법' 도입을 당분간 보류하겠다는 정부의 제안을 거부했다.
정부는 18개월간 법 시행을 미루겠다고 했지만, 농민 측은 완전 폐지를 주장하며 시위를 이어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뉴델리 외곽 북부와 서부 진입도로 인근에서는 농민 수만 명이 지난해 11월 하순부터 농업개혁법 반대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들은 뉴델리 시내로 이동해 행진하려했지만 경찰이 바리케이드와 컨테이너 등으로 진입로를 막았다.
그러자 농민들은 텐트와 차량을 동원해 아예 숙식하며 집회를 개최하고 있다. 일부 도로에서는 트랙터 행진 시위도 진행됐다.
농민들은 이달 26일 헌법 발효 기념일인 '리퍼블릭 데이'에 뉴델리 시내에서 대규모 트랙터 시위도 시도할 예정이다.

농업개혁법안은 지난해 9월 여당 인도국민당(BJP)의 주도로 의회를 통과했다.
이 법은 국가가 관리하던 농산물 유통과 가격 책정을 시장에 대부분 개방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에 따라 농민들은 국가 도매시장 대신 민간 유통 업체 등과 직거래할 수 있게 됐다.
나렌드라 모디 정부는 이 법이 규제 완화를 통한 유통 시장 현대화 조치라며 농업 생산성 증대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한다.
하지만 농민들은 시장 불안정성이 커질 수 있다고 반발했다. 협상 주도권을 가진 대형 민간 회사가 가격 담합 등을 통해 헐값에 농산물을 가져갈 수 있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인도 정부는 시위대와 10차례 협상을 진행했지만, 타협점을 찾지 못했다.
농민들은 전문가로 구성된 중재 위원회를 설치하라는 인도 대법원의 권고도 거절한 상태다.
coo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go top